Future Technologies for Designers

현재 전 세계 스마트폰 사용자 수는 30억 명을 넘어, 2021년에 38억 명에 이를 것으로 예측된다. 세계인구가 약 75억 6,000만 명인 걸 고려하면, 절반 안되는 인구에게 스마트 기기가 보급된 것이다. 특히 우리나라는 스마트폰 사용량 비율이 가장 높은 나라이다. 이처럼 인구 절반이 스마트 기기를 소유하고 있음으로써, 이제 디자이너는 기존과 달리 다수가 소유하고 일상의 일부가 된 스마트폰에도 적용될 수 있는 디자인을 제공해야 한다는 새로운 과제가 생긴 것이다. 여기서 스마트 디바이스가 사용자의 행동에 반응한다는 특성을 고려하면, 우리는 결국 이에 반응하는, 사용자와 상호작용하는 “인터랙티브 디자인”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그렇기에 현재를 살아가는 디자이너로서, 우리가 디자인하기 위해서는 지금 시점에 어떤 기술이 접목되어 사용되고 있는지, 또 어떤 기술을 개발하고 있는지 그리고 더 앞서 나가서, 미래에 어떤 새로운 기술이 나타나고 사용될지 알아야 할 의무가 있다. 디자이너가 단순히 보기에 “예쁜 것”을 만든다는 말은 이제 더는 통하지 않는다.

 

도널드 노먼이 말했듯이 디자이너는 점차 지능적인 기계와 함께 살아가게 될 것이며, 지금도 그렇지만 앞으로는 더욱더 이런 스마트 기기가 우리와 함께 어떻게 ‘살아갈’ 수 있을 것인가를 고민해야 한다.

 

다시 돌아와서, 현재와 미래의 디자이너는 결국 테크놀로지와 결합한 디자인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여기서부터 융합적인 디자인이 요구된다. 기존 심미성과 실용성을 고려한 디자인과 새로운 테크놀로지를 사용자, 사람을 중심으로 만들어야 한다는 것이다. 그래서 오늘은 디자인과 접목해야 할 테크놀로지, 기술에 대해 알아보려고 한다.

 

  1. Artificial Intelligence

먼저, 요즘 가장 많이 언급되는 AI (Artificial Intelligence), 인공지능이 있다. 인공지능은 입력된 공식과 값을 학습하여 인간 지능과 연결된 인지 문제를 해결하는 인간처럼 생각, 행동하는 기계이다. 쉽게 말해서, 사람의 학습능력, 이해 능력, 지각능력 등을 프로그램을 통해 실현한 사람 같은 기술이다

  1. Machine learning / Deep learning

인공지능은 입력된 공식과 값에서 답을 찾아 준다면, 이에 더 나아가서 데이터를 분석하여 패턴을 찾아내고, 이를 바탕으로 직접 생각하고 결과를 예측하는 기술이 바로 머신러닝과 딥러닝이다. 쉽게 말하면, 인공지능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간 심층 기술인 것이다.

  1. 이미지 / 영상 인식

인공 지능이 이미지와 영상 속에서 해당 물체를 인식하고, 파악하는 능력을 말한다. 머신러닝과 딥러닝 기술을 활용하여, 수많은 이미지와 영상을 학습하여 물체를 더 정확하게 인식한다. 예로, 인식 기능을 통해 이미지 속 물체가 고양이인지, 개인지 판단하는 것부터, 어느 종류 인지까지 파악 가능하다.

  1. 언어 인식 기술

음성 속에서 단어를 인식하고 파악하여, 사람 말의 뜻을 알아듣는 기술로, 단순히 뜻만 이해하는 것뿐만 아니라, 다양한 나라의 언어를 알아들을 수 있게 만들 수 있다.

  1. Natural Language Process

사람과 원활하게 소통하기 위해서는, 기계가 사람의 언어를 사용해야 한다. 그렇기 때문에, 머신러닝과 딥러닝 기술을 활용하여, 기계에 사람의 언어를 학습시키고, 꾸준히 발전을 시키면서 언어를 습득시키고, 언어 속 사람의 감정, 친근함 정도를 파악한 후, 그에 맞춰 언어를 상황에 자연스럽게 사용하여 소통하게 만드는 기술이다.

  1. Big Data

스마트 기기 사용량이 많아짐에 따라, 인터넷에 연결되는 사람이 많아져, 사용자들이 만들어내는 컨텐츠의 양은 엄청난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빅데이터는 이처럼 방대한 자료를 말한다. 그리고 이러한 걸러지지 않은 데이터에서 의미가 있는 데이터를 찾는 작업 데이터 분석이 필요하다. 딥러닝, 머신러닝을 학습시키는 데 필요한 것이 바로 방대한 양의 데이터, 빅데이터이다.

  1. Internet of Things (IoT)

사물인터넷은, 사물과 사물이 네트워크로 서로 연결이 되는 것으로, 사람의 개입 없이도 기기 끼리 네트워크를 통해 일을 수행하는 것을 말한다. 기기는 실시간으로 얻은 데이터를 바탕으로, 사용자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1. 클라우드

클라우드는 물리적인 서버 없이도 인터넷을 통해 IT 자원이 필요할 때 접속할 수 있는 데이터 센터 서버 네트워크이다. 클라우드에는 문서, 사진, 거의 모든 유형의 파일들을 다양한 운영체제의 기기에서 공유할 수 있게 해준다.

  1. 3D 프린팅

3D 프린팅은 적층 제조라고도 불린다. 프린터를 통해, 3차원 형상의 다양한 물체를 다양한 소재로 기능성 제품 제조를 할 수 있다. 이전처럼 단순한 3차원 형상을 제작하는 것이 아닌, 인쇄하고자 하는 대상 특유의 물성을 고려해 기능까지 갖춘 3차원의 형상을 인쇄케 해준다.

 

앞으로 다가올 미래를 위해, 현재를 살아가는 디자이너가 알아야 할 기술들을 간단하게 나열해보았다. 현재를 살아가는 디자이너들이 이러한 복잡해 보이는 기술이 다른 사람이 다룰 기술이라고 생각하지 않고, 우리가 배우고 접목해 이용해야 할 기술이라는 것을 알고자 하는 마음에서 간단하게 정리해보았다. 이 기술들은 모두 열려있는 우리의 기술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